Wikia

신화 위키

겨우살이

토론0
25,331총 문서
개 보유

겨우살이 [mistletoe,Viscum album ,ヤドリギ,槲寄生]은 겨우살이과(―科 Viscaceae)와 꼬리겨우살이과(Loranthaceae)에 속하는 반기생식물이다.

특히 겨우살이속(―屬 Viscum)·포라덴드론속(Phoradendron)·아르큐토비움속(Arceuthobium) 식물들을 가리킨다. 기생생활을 하나 엽록소가 있어 초록색을 띤다. 책에 흔히 인용되는 비스쿰 알붐(Viscum album)은 크리스마스 장식용으로 써 온 전통적인 식물로 영국에서 아시아 북부까지 유라시아에 걸쳐 자라고 있다. 겨우살이와 비슷한 것으로 북아메리카산 포라덴드론 세로티눔(Phoradendron serotinum)이 있고, 아르큐토비움속(Arceuthobium) 식물들은 주로 소나무 종류에 기생하는데 난쟁이겨우살이라고 부른다.

이 식물은 예수가 태어나기 전의 전설 속에서도 나오는데, 노란색의 상록관목으로 키는 0.6~0.9m 정도이고 숙주나무의 가지 위에서 밑으로 처져 자란다. 빽빽하게 달리는 두꺼운 가지는 쇠스랑처럼 갈라지며, 가죽질로 된 잎은 길이가 5㎝ 정도이고 난형 또는 창 모양이 짝을 이루어 가지에 서로 마주 보며 달린다. 꽃은 수상(穗狀)꽃차례로 촘촘하게 피고 양성화(兩性花) 또는 단성화(單性花)이며 방사상칭이다. 잎보다 더 노란 꽃은 늦겨울에 피며 1개의 씨만을 갖는 하얀색의 장과(漿果)로 익는데 장과 안에는 끈적끈적하고 반투명한 과육이 들어 있다. 이들 장과나 다른 겨우살이의 장과에는 동물이나 사람에게 해를 주는 독성 물질이 들어 있다.

열대지방에서 자라는 종류들은 대부분 새에 의해 꽃가루받이가 일어나며, 온대지방에서 자라는 종류들은 파리와 바람에 의해 일어난다. 열매를 먹은 새가 부리로 나무를 쪼거나 머리를 숙이면 씨가 나무껍질에 달라붙게 된다. 씨에서 싹이 나오면 변형된 뿌리 즉, 흡기(吸器)가 숙주식물의 나무껍질을 파고 들어가 물과 양분을 얻으면서 기생생활을 한다. 엽록소를 지니고 있어 스스로 필요한 양분을 만들기도 한다. 대부분 아주 여러 가지의 숙주식물에서 기생생활을 하는데 몇몇은 다른 겨우살이에 다시 기생하기도 한다. 유라시아산 겨우살이는 사과나무·포플러·버드나무·피나무·산사나무 등에 기생하며 드물게는 참나무에 기생하기도 한다. 아메리카산 포라덴드론속 식물들은 참나무를 포함하는 많은 낙엽수들에 기생한다. 유럽 일부 지방에서는 한여름에 이것을 모아서 큰 모닥불을 피우기도 하는데, 이러한 행사는 옛날 성직자나 드루이드교도들이 제물을 바치던 의식의 흔적이다. 한때 마력과 병을 치료하는 약효를 지니고 있는 것으로 믿었으며, 특히 참나무에서 자라는 경우 이를 신성한 나무로 여겼다. 영국과 미국에서는 겨우살이 밑에서 입맞춤을 하면 반드시 결혼을 한다고 믿는 풍속으로 발전되기도 했다.

천천히 자라지만 오래 살고, 숙주식물이 죽으면 자연적으로 죽는다. 관상용 또는 목재나 열매를 얻기 위해 나무를 심는 사람들에게는 이들이 골치거리인데, 이들은 숙주식물에 빗자루병을 일으켜 비정상적인 돌기물을 만들어 줄기를 변형시키고 숙주식물의 번식력을 감소시키기 때문이다. 겨우살이를 없애는 유일한 길은 숙주식물에서 그들을 완전히 제거하는 방법밖에 없다. 새를 붙잡기 위해 나무에 바르는 끈적끈적한 물질인 새끈끈이는 겨우살이 종류의 장과와 혹은 이들과 다른 과의 식물들에서 얻고 있다.

겨우살이는 겨울 동안 먹고 입고 지낼 옷가지나 양식 따위를 통틀어 이르는 말이다. 눈은 녹기위해 내리나 보다. 눈 내리는 겨울을 나는 일이 겨우살이다.

겨우살이 중에서 약성이 최고로 좋다는 동백나무 겨우살이, 나무를 타고 올라간 덩굴 옆으로 동백 겨우살이가 가지와 잎사이에 숨어 있는 겨우살이가 있다. 또 다른 ‘겨우살이’가 있다. 참나무나 밤나무 가지에 뿌리를 내리고 새의 둥지 모양으로 한 겨울을 보내는 대표적인 기생식물이 ‘겨울살이’다. 한 겨울 내내 필요한 수분은 다른 나무에 의존한다. 그런데 겨우살이는 어떻게 높은 나무에다 뿌리를 내렸을까. 새들이 좋아하는 열매는 어디에든 잘 붙어서 살아남는다. 새가 부리에서 씨앗을 떼어낼 때 겨우살이 열매는 나뭇가지에 단단히 붙어 생명을 이어간다. 당연히 참나무나 밤나무에 피해를 주지만 죽이지는 않는다. 숙주나무가 죽으면 겨우살이도 살 수가 없기 때문이다. 이렇게 겨울을 버틴 겨우살이에는 3월에 꽃이 피고 10월엔 열매가 익는다.

난방을 할 수 없고 음식을 저장 할 수 없는 동물의 겨우살이 비결은 ‘잠’이다. 털이 없거나 온도에 따라 체온이 변하는 ‘변온(變溫) 동물’은 추워지면 땅속에 숨어 겨울잠을 잔다. 변온동물인 사람은 추우면 몸이 덜덜 떨린다. 이유는 열을 발생시켜 더 이상 체온이 떨어지지 않도록 하는 몸의 반응이다.

겨우살이는 다른 식물들이 모습을 감춘 겨울에도 늘 녹색을 잃지 않을뿐만 아니라 열매를 잔뜩 달고 있어서 지빠귀들의 좋은 먹이가 되며 이를 실컷 먹은 지빠귀들은 겨우살이의 씨를 퍼뜨려서 번식을 돕습니다. 이처럼 겨우살이는 모든 식물이 죽은 듯한 계절에 꿋꿋이 살아서 식물의 파괴할수 없는 생명력, 영원한 부활을 상징합니다. 참나무등에 기생하는 식물로 땅에 뿌리를 내리지 않고 높은 가지에 기생하므로 하늘이 준 신성한 식물로 여겼으며 프레이져의 저 유명한 책 황금가지는 이 겨우살이를 가리키는 용어입니다. 겨우살이의 신성과 마력을 믿는 서양에서는 크리스마스때의 장식물로 문위에 달아두고 그 밑을 지나다니면서 좋은 일이 생기기를 바라는 풍속이 있습니다.

Crystal Clear app linneighborhood 본 문서에는 브리태니커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다른 위키 둘러보기

임의 위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