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위원중국(葦原中國)은 일본 열도를 말한다. 소잔명존(素?嗚尊)이 신라국 소시모리(曾尸茂梨)를 거쳐 아직 개척되지 않은 땅인 위원중국으로 보낸 것은 환웅에게 천부인(天符印) 3개를 주어 태백산 신단수 아래로 내려 보냈다는 내용을 모방한 것이다. 고조선 삼한시대는 오직 천자(天子)만이 제사장(祭司長)이 될 수 있었는데, 신라왕은 제사장이며, 교황(敎皇)이다, 신라의 5악(五岳)이었던 중국의 5대 명산, 중국의 천단, 원구단은 한국의 유물이다 신라왕은 제사장이며, 교황(敎皇)이다.

고천원의 천신(天神)인 타카미무스히(高皇産靈)와 아마테라스(天照大神)이 소잔명존으로부터 국양(國讓)의 약속을 받은 다음에, 황손을 위원중국에 보낸다. 천손(天孫=천신의 손자)인 니니기(瓊瓊杵) 님이 국가를 양도받기 위하여 축자로 천강하기 직전에 경진주신위원중국(葦原中國;열도)으로 건너가 대기귀신(大己貴神)으로부터 나라를 양도 받아낸다.

일본기신대(日本紀神代)의 내용을 보면 위원중국(韋原中國)의 평정, 천손강림(天孫降臨)과 목화지개야희(木花之開耶姬), 해행(海幸), 산행(山幸)과 풍옥희(豊玉姬), 신일본반여언존(神日本磐余彦尊)의 탄생 등으로 되어 있다. 위원중국(葦原中國=일본열도)의 통치자이고 천황가의 조상신인 일신(日神=天照大神)의 거소의 성질을 가진다고 생각하여, 기기(記·紀)에서의 고천원과 위원중국은 연결된다.

흉폭(凶暴)한 신들이 난폭하게 소란을 피우는 위원중국은 천손인 천황들이 통치하자, 기록하지 못할 정도로 상서로운 일이 일어나고, 조공의 도착을 알리는 봉화가 오른다.

천손 백제설Edit

백제계를 천손으로 인정하게 되면, 위원중국은 왜열도를 말하고 이장락존은 백제 제12대 계왕을, 그리고 고황산존은 제13대 근초고왕을 가르키며 소잔오는 당시 계왕 계열인 조정 좌평 진정이며 천조대신은 진정의 손윗 누이로서 일본 역사의 천손강림의 시조가 된다는 주장이 있다.

서기 368년 마침내 온조계 근구수왕이 진정 세력이 근구수왕의 장남으로 인정되었던 무내숙미, 일본서기에는 진정의 일본서기 식 명칭인 소잔오가 등장하고 그가 고천원을 떠나 위원중국으로 쫓겨난다. 천손 문화의 맥을 이어오는 고구려와 백제를 멸망시켜 이후 천손 문화의 맥이 거의 단절되었다.

같이 보기Edit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