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틀랄록 [Tlaloc]은 나와틀어로 '만물을 싹트게 하는 자'라는 뜻이며 아스텍족의 우신(雨神)이다. 독특한 가면을 쓰고, 크고 둥근 눈에 긴 송곳니를 지닌 대표적인 우신이다. 틀랄록은 비를 부르는 뱀, 혹은 용, 아즈텍의 비의 신이다. 비를 내리는 권능 또한 뱀 상징에서 빼놓을 수 없는 것 중에 하나이다. 신비한 뱀, 혹은 용과 같은 종류의 동물 상징이 큰 중요성을 가졌다. 그래서 아즈텍의 풍요신이었던 틀랄록(Tlaloc)은 뱀상징을 통해 표현되었다.

아스텍 시대(14~16세기)에 틀랄록 숭배는 매우 중요시되었고, 그의 숭배는 멕시코 전역에 퍼져 있었다. 산꼭대기에 사는 비의 정령들 틀랄로크들의 지도자이다. 사제의 기능은 농사주기에 영향을 미쳐 풍년이 들도록 하는 데 있었다. 풍요의 신 틀랄록 은 가장 중요한 신에 속했는데, 틀랄록의 상징 재규어는 현재까지 전해지는 조각품에서 주제로 등장한다. 멕시코시티 지금은 가톨릭의 대성당이 있는 자리에 틀랄록(Tlaloc)과 우이칠로포츠틀리(Huichilopochtli)의 피라미드가 있었다.

두 사람이 바위에 의지하고 살아남았다. 이들로부터 인류가 다시 번성했고, 세 번째 세상(틀랄록)이 시작되었다. 4081년 후, 이번에는 거대한 불이 지구를 위협했다. 세 번째 세계인 ‘비의 세계’는 바람, 번개, 비의 신인 ‘틀랄록(Tlaloc)’이 지배 하였으나 ‘비처럼 내리는 화염’ 속에서 케찰코아틀에 패해 파괴되고 만다.

기원은 적어도 멕시코 고원의 테오티와칸 문화(3~8세기)로 거슬러 올라간다. 그의 독특한 모습들은 동시대 마야족의 우신인 과 매우 비슷하다.

아스텍 시대(14~16세기)에 틀랄록 숭배는 매우 중요시되었고, 그의 숭배는 멕시코 전역에 퍼져 있었다. 점술력에서 틀랄록은 낮을 다스리는 8번째 통치자이고 밤을 다스리는 9번째 통치자였다. 18개월로 이루어진 종교력에서 5개월은 틀랄록과 산꼭대기에 살고 있다는 그의 동료 신들에게 봉헌했다.

첫번째 달 아틀카왈로와 3번째 달 토소스톤틀리에는 어린이들을 제물로 바쳤다. 6번째 달 에찰괄리스틀리에는 기우제를 드리는 사제들이 호수에서 목욕의식을 거행했다. 이들은 비를 내리게 하기 위해 물새들의 울음소리를 흉내내고 주술적인 안개가 일어나는 소리(ayauhchicauaztli)를 사용했다. 13번째 달인 테페일우이틀은 산에 사는 틀랄록의 동료 신들에게 바쳤다. 그리고 이 달에는 애머랜스 풀로 만든 작은 신상(神像)들의 죽음 의식과 그것을 먹는 의식을 거행했다. 16번째 달 아테모스틀리에도 이와 비슷한 의식을 거행했다.

틀랄록은 호전적인 북부 부족들이 쳐들어와 태양(우이칠로포크틀리)과 별이 가득한 하늘(테즈카틀리포카)로 이루어진 항성 숭배를 퍼뜨릴 때까지 여러 세기 동안 멕시코 중앙의 농경 부족들의 주요신들 가운데 하나였다. 아스텍족의 혼합주의 때문에 우이칠로포크틀리와 틀랄록은 만신전(萬神殿)의 공동 주신(主神)이었다. 아스텍족의 수도 테노치티틀란에 있는 테오칼리(대신전)는 높은 피라미드 위에 크기가 똑같은 성소를 2개 떠받치고 있었는데, 하나는 우이칠로포크틀리에게 바친 것으로서 흰색과 붉은색을 칠했고, 다른 하나는 틀랄록에게 바친 것으로서 흰색과 푸른색을 칠했다. 우신의 대사제 '케찰코아틀 틀랄록 틀라마카스키'(깃털 달린 뱀, 틀랄록의 사제)는 태양신의 대사제와 똑같은 칭호와 계급을 지니고 다스렸다.

틀랄록은 큰 존경을 받았을 뿐만 아니라 두려움의 대상이기도 했다. 비를 내릴 수도 있었지만 가뭄과 기근을 줄 수도 있었다. 땅에 번개를 내렸으며, 엄청난 태풍을 일으켰다. 이로운 비나 곡식을 망가뜨리는 비 등 여러 종류의 비를 땅에 내려보낼 수 있었고, 수종·문둥병·류머티즘 같은 특정 질병은 틀랄록과 그의 동료 신들 때문에 생겼다고 한다. 시체는 대개 화장을 했으나, 위와 같은 특별한 병에 걸려 죽은 사람들, 물에 빠져 죽은 사람들, 벼락에 맞아 죽은 사람들은 매장했다. 틀랄록은 이들에게 그의 낙원인 틀라로칸에서 영원하고 복된 생명을 주었다. 틀랄록과 관련된 신은 찰치우틀리쿠에(비취색 치마를 입은 여인)로서 마틀랄쿠에예(녹색 치마를 입은 여인)라고도 하며, 민물 호수와 개천의 여신이었다.

늙은 예언의 신오소모코시팍토날 부부는 어떻게 하면 토나카테페틀의 곡물을 얻을 수 있을지 알아보기 위해 점을 쳤고, 병약한 나나우아친생명의 바위를 깨뜨려 열어야 한다고 예언한다.

그래서 나나우아친은 4명의 비와 번개의 신, 파랑, 하양, 노랑, 빨강, 틀랄록(습기의 신)의 도움으로 토나카테페틀을 활짝 열어서 옥수수 낟알과 다른 곡물의 씨앗들이 사방으로 흩어지게 하였다.

틀랄록은 재빨리 콩과 다른 식용식물의 씨, 그리고 하양, 검정, 노랑, 빨강 옥수수의 씨앗을 움켜잡았다. 토나카테페틀에서 곡물의 씨앗을 획득한 이후 틀랄록은 진정한 비와 자물의 시여자가 되었다.

전 임
케찰코아틀
아즈텍의 신
후 임
케찰코아틀
Crystal Clear app linneighborhood 본 문서에는 브리태니커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