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푸루샤 [purusa]는 인도의 베다(Veda) 경전에 나오는 원시 인류이며 산스크리트로 '인간' 또는 '정신'이라는 뜻이다. 인도철학에서의 영혼 또는 자아이다. 베다가 말하는 최초의 인간, 푸루샤(Purușa)는 인간 '푸루샤에 대한 찬가(the Purușa Sūkta)' 의 구절 속에서 나타난다. 최초의 원인(原人)이지만 동시에 영원한 인간이다. 또한 푸루샤는 인간의 참 자아(the Self)이며, 절대자요 순수 의식이다. 그리고 물질 세계(prakriti)의 변화를 관찰하는 '증인'이기도 하다.

이것은 '힘 소유한 것' 이라는 의미다. 인간이 된다는 것은 우리가 원하는 바를 성취하는 힘을 갖는다는 의미다. 좌선이란 부처의 상태, 푸루샤의 상태에 있는 것이다. 부처라는 것은 푸루샤, 즉 본성의 힘이다. 태초에 우주의 본질을 상징하는 거대한 신 '푸루샤'가 자신을 희생해 인류를 창조했는데 푸루샤의 입은 사제인 '브라만'이 되었고 팔은 군인 계층이 되었다. 인도 고대 신화에서 푸루샤 신은 네 가지 신체에서 네 가지 계급을 창조했다고 한다 즉 브라흐만, 크샤트리아, 바이샤, 수드라가 바로 그것이다.

인도 이원론은 순수 정신인 푸루샤와 순수물질인 프라크리티라는 두 원리를 완전히 다른 영역으로 분리하고 이 둘은 절대 혼합될 수 없다고 하면서도 푸루샤는 붓디라는 물질을 매개로 물질세계를 경험할 수 있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